조루이드닷컴


알레리아 윈드러너는 아제로스로 돌아온 후 오랜 기간 떨어져 지냈던 자매들을 부릅니다. 그녀는 호드의 대족장 실바나스와 은빛 서약단의 순찰대 사령관인 베리사에게 가문의 오랜 보금자리이자, 현재는 언데드가 점령해 버린 윈드러너 첨탑을 되찾기 위해 함께 나서자고 제안합니다. 세 자매는 이 여정에 오르며 현재의 위험, 그리고 과거의 망령과 대면하게 됩니다. 그리고 그들은 지나온 세월과 비극적인 사건들이 자신들을 돌이킬 수 없게 갈라놓았는지, 아니면 그 모든 고난에도 불구하고 자신들이 여전히 한 가족인지 알아보고자 합니다.


만화는 이곳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만화 소개


크리스티 골든과 앤드류 로빈슨이 글을 쓰고 안토니오 비풀코와 세바스찬 창이 그린 “세 자매”는 격전의 아제로스로 이어지는 만화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입니다.


수상 경력에 빛나는 작가이자 국제 미디어 타이 인 작가 협회(IAMTW) 그랜드마스터 칭호를 얻은 크리스티 골든뉴욕 타임즈 베스트셀러 목록에 아홉 번이나 오른 경력이 있습니다. 그녀는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와 스타크래프트 세계관을 다룬 작품 16개작을 포함하여 소설 54편을 쓴 작가입니다. 지난 17년간 블리자드와 협업해 온 경력을 토대로, 골든은 2017년 한 단계 더 나아가 블리자드에 정규직으로 입사했습니다. 그녀는 현재 노래 가사, 만화, 단편 소설, 시네마틱을 포함한 게임 내 콘텐츠 등, 다양한 분야에 이바지하고 있습니다.


앤드류 로빈슨은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의 크리에이티브 개발 팀 선임 작가로서 만화, 시네마틱 등의 콘텐츠를 통해 블리자드 세계관을 창조하고 확장하고 있습니다. 30여 편의 TV 애니메이션의 각본을 쓰고 자문 위원으로 활약한 경력을 가진 그는 2014년 블리자드에 입사하여 주로 애니메이션 프로젝트에 작가로서 참여하고 있습니다.


안토니오 비풀코는 나폴리 아트 아카데미에서 페인팅과 드로잉 전공으로 학위를 받았습니다. 2007년 컬러리스트 겸 잉커로 업계에 발을 들인 후, 펜슬러, 캐릭터 디자이너, 일러스트레이터, 그리고 콘셉트 아티스트로서 활동했습니다. 그는 다양한 만화, 비디오 게임 및 카드게임 관련 협업을 진행한 바 있습니다.


세바스찬 창은 명망 높은 말레이시아계 미국인 만화책 컬러리스트 겸 디지털 아티스트입니다. 그는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IDW 퍼블리싱, 타이탄 코믹스, 펭귄 랜덤하우스 및 어퍼 덱 등, 세계 유수의 고객과 작업하고 있습니다. 가장 잘 알려진 작품으로는 IDW를 위해 제작한 레볼루션과 레볼루셔너리 만화 시리즈가 있습니다.




2018년 6월 7일